|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9월22일sat
 
한줄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축구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 감독, 토너먼트 돌입함에 따라 최정예 전력으로 나설 것
등록날짜 [ 2018년08월23일 17시45분 ]
 아시안게임 2연패에 도전하는 남자 축구가 이란과의 16강전에서도 빨간 유니폼을 착용한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23세 이하(U-23) 축구대표팀은 23일 오후 9시30분(한국시간) 인도네시아 치카랑의 위바와 묵티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이란과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16강전에서 빨간색 상의와 스타킹, 검은색 하의를 착용한다. 

골키퍼는 상하의와 스타킹 모두 노란색이다. 조별리그 3경기와 이날 경기까지 모두 같은 유니폼 색상이다.

이란은 상하의와 스타킹 모두 흰색이다. 

김 감독은 지면 탈락인 토너먼트에 돌입함에 따라 최정예 전력으로 나설 것으로 보인다. 수비수 김민재(전북)가 경고누적으로 출전하지 못하는 게 불안요소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단체 구기 종목 남북 단일팀 사상 첫 쾌거 (2018-08-16 17:37:13)
안산시, 道 주민자치 문화프로...
대형건설사 갑질 횡포에 하도급...
의정부시, 추석 연휴 종합대책 ...
구리시, ‘2018년 어르신 가을 ...
양주시장, 평양공동선언 환영 ...
최경자 의원 ‘학생도박 예방교...
하남시-더불어 민주당 하남시지...
현재접속자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