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8월17일fri
 
한줄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8년02월13일 16시51분 ]
박창희 기자 / 북한의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남한을 방문하고 돌아온 대표단으로부터 보고를 받고 남북관계 개선방향을 지시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일본 지지통신과 로이터통신은 13일 북한 조선중앙통신을 인용해 위와같이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남한을 방문하고 돌아온 고위 대표단을 만나 보고를 받았으며, ‘북남 관계 개선 발전 방향’을 구체적으로 제시하며, 대책을 지시했다고 전했다. 

김정은은 여동생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 등 고위 대표단의 남한 방문 성과에 만족감을 표했으며, 남한 정부가 북한 대표단을 최우선시하며, 노력을 기울인데 대해 “매우 인상적이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 “화해와 대화의 따뜻한 분위기를 조성하는게 중요하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김여정 당 제1부부장과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은 지난 11일  오후 서울 중구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열린 북한 삼지연관현악단 공연을 문재인 대통령 부부와 함께 관람한 후 2박3일 간의 일정을 마치고 인천공항을 통해 북한으로 돌아갔다.  
 
올려 0 내려 0
박창희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기도의회 민주당 “무상 교복 고등학교로 확대해야” (2018-02-13 17:01:18)
박광온, “최고의 공천기준은 국민의 눈” (2018-02-13 13:54:30)
남북경협 청사진에 경기북부 ‘...
이재명 “도민과의 약속, 경기...
軍, 무단점유지 보상 등 지역상...
손 끝으로 전하는 따뜻한 마음...
성남아트센터, ‘베토벤과 카...
‘주담대 기준금리’ 2년7개월...
단체 구기 종목 남북 단일팀 사...
현재접속자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