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5월27일sun
 
한줄뉴스
OFF
뉴스홈 > 연예 > 연예가화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새로운 직원은 소녀시대 윤아
등록날짜 [ 2018년02월04일 14시18분 ]


 이번엔 겨울 제주의 낭만을 선사할 ‘효리네 민박집’이 오픈을 앞두고 있다. 

JTBC ‘효리네 민박2’가 4일 밤 9시부터 방송한다. 지난해 봄에 찍은 효리네는 이효리와 이상순의 일상모습뿐만 아니라, 제주의 푸른 바다와 석양의 풍광도 담겨 제주의 아름다움을 새롭게 눈뜨게 했다. 

1탄에 아이유가 직원으로 봉사했다면 2탄의 새로운 직원은 소녀시대 윤아가 나선다. 윤아는 이효리, 이상순 부부와 민박집 오픈을 준비하며,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민박집 오픈을 하루 앞두고 제주도에 도착한 윤아는 이효리, 이상순 부부를 찾아가 민박집의 새로운 직원으로서 인사를 나눴다. 과거 윤아와 같은 프로그램에 출연했던 이효리는 빗속을 달려 나와 윤아를 맞이하며,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본격적인 민박집 오픈 준비를 위해 세 사람은 집 근처 귤 농장을 찾았다.

손님들을 위한 ‘웰컴 드링크’의 재료로 쓰일 귤을 직접 마련하기 위한 것. 이들은 첫 호흡임에도 불구하고 손발이 척척맞아, 일사천리로 귤을 땄다는 후문이다.
또한, 민박객들에게 필요한 겨울용품을 사는 과정에서 이효리, 이상순 부부가 고민에 빠지자 윤아는 기발한 아이디어로 문제를 해결하기도 했다.  

방송에 앞서 공개한 ‘효리네 민박2’는 몽골식 이동가옥 게르와 노천탕, 벽난로등으로 꾸며져 ‘겨울 제주’의 낭만을 제대로 전했다. ‘효리네 민박’ 시즌1은 최고 10%(닐슨코리아 전국 유료가구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사랑 받았다. ‘1탄 만한 2탄 없다’는 속설을 벗고 인기를 이어갈지 주목되고있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리턴’ 고현정 결국 하차 (2018-02-08 16:19:35)
달달함보다 격정 스릴러 (2018-02-04 14:17:01)
외국인 불법체류 반년간 8000여...
인천해경, 해상 표류중인 어선 ...
수원지법, 용인 일가족 살인 김...
성희롱·성폭력 특별신고센터 ...
‘경기도지사 5파전’ 본격 선...
지난해 고속道 ‘로드킬’ 하루...
양주 섬유공장서 불
현재접속자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