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8월17일fri
 
한줄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스포츠 종합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8년01월21일 15시57분 ]
 프리스타일 모굴스키의 최재우(24·한국체대)가 월드컵에서 메달 획득에 실패했다.

최재우는 지난 20일(현지시간) 캐나다 퀘벡주 트랑블랑에서 열린 2017~2018 국제스키연맹(FIS) 모굴 스키 월드컵 2차 결선에서 87.67점을 기록해 4위에 올랐다.

예선에서 6위로 결선 무대에 오른 최재우는 1차 결선에서 89.38점을 기록해 3위에 올랐다. 그러나 2차 결선에서 87.67점으로 다소 아쉬운 점수를 받아 4위로 밀려났다.

4위 최재우와 3위 드미트리 레이커드(카자흐스탄)와의 점수차는 불과 0.77점밖에 나지 않았다. 아쉽게 생애 첫 월드컵 메달을 놓친 것이다.

최재우는 월드컵 랭킹에서도 4위를 탈환했다. 오는 2월 열리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메달 전망을 더욱 밝혔다.

한편, 월드컵 13개 대회 연속 우승을 이어온 미카엘 킹스버리(캐나다)는 우승을 놓쳤다. 킹스버리는 93.27점을 기록했지만 93.88점을 받은 호리시마 이쿠마(일본)에게 금메달을 내줬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자기토바, 메드베데바 꺾고 유럽선수권 (2018-01-21 15:58:02)
‘교체 출전’ 권창훈… 디종, 스트라스부르에 2-3 패배 (2018-01-21 15:56:44)
남북경협 청사진에 경기북부 ‘...
이재명 “도민과의 약속, 경기...
軍, 무단점유지 보상 등 지역상...
손 끝으로 전하는 따뜻한 마음...
성남아트센터, ‘베토벤과 카...
‘주담대 기준금리’ 2년7개월...
단체 구기 종목 남북 단일팀 사...
현재접속자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