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4월20일fri
 
한줄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스포츠 종합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8년01월21일 15시56분 ]
 교체로 경기에 나선 권창훈(디종)이 팀 패배를 막지 못했다.
권창훈은 지난 21일(한국시간) 프랑스 스트라스부르 스타드 드 라 메노에서 열린 2017~2018 리그앙 22라운드 스트라스부르와 원정경기에서 팀이 2-3으로 뒤진 후반 36분 교체 투입됐다.

권창훈은 약 10분간 그라운드를 누볐지만 짧은 시간 탓에 이렇다 할 활약을 보여주지 못하고 경기를 끝냈다. 디종은 2-3으로 졌다.

이날 패배로 디종은 7승4무11패(승점 25)를 기록하며 14위로 추락했다.

디종은 전반 5분과 17분 선제골과 추가골을 내주며 끌려갔다. 디종은 전반 33분과 45분 타바레스가 멀티골을 넣으며 균형을 맞췄지만 후반 32분 상대에 페널티킥을 내주며 리드를 허용했다.

권창훈은 후반 36분 프레더릭 삼마리타노를 대신해 그라운드를 밟았지만 공격포인트 달성에는 실패했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모굴스키 최재우, 월드컵 아쉬운 4위… 평창에서는 따자 (2018-01-21 15:57:12)
정현, 호주오픈 단식 8강 진출 올인 (2018-01-21 15:55:42)
양평 청운면 행복돌봄추진단, ...
연천군, 한탄강 지질공원 활성...
안양만안경찰서, 학부모폴리스 ...
경기남부경찰, 임대주택 치안환...
안양시, 중·고교 신입생에 교...
검찰, 김종천 포천시장 불구속 ...
세월호 분향소 철거 작업 유족 ...
현재접속자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