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1월23일tue
 
한줄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 법무, 검찰과 경찰의 승부 개념 안 돼
등록날짜 [ 2018년01월11일 15시46분 ]
▲ 박상기 법무부 장관이 11일 오전 정부과천청사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있다.

김유립 기자 /
 박상기 법무부 장관이 검찰과 경찰의 수사권 조정에 대해 “자치경찰제도 강화 등이 전제되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박 장관은 11일 과천 법무부청사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수사권 조정은 검찰과 경찰간의 승부 개념으로 접근해선 안 된다”며 이 같이 말했다. 

박 장관은 “수사권이 어떻게 행사될 때 그 절차나 그 내용이 국민에게 도움이 되는가라는 관점에서 바라봐야 한다”며 “검찰과 경찰의 과거 잘못을 가리거나 권한 다툼 양상으로 진행되면 안 된다”고 지적했다. 

이어 “검경 수사권 조정은 합리적 권한 배분을 통해 국민에게 피해가 없고 국민이 원하는 방향의 수사권이 행사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라며 “수사권이란 권한을 통해 수사기관이 권력기관화 하는 것도 막아야한다”고 설명했다. 

검경수사권 조장의 전제조건에 대해 박 장관은 “경찰의 경우 수사를 전담할 수 있는 전문화된 수사경찰이 있어야 겠다”며 “행정경찰과 사법경찰의 분리, 현재의 제주특별자치도의 경찰보단 훨씬 더 권한이 더 많은 자치경찰제도를 확립해야한다”고 강조했다. 

박 장관은 “집중된 국가권력을 분산시키는 것도 견제와 균형의 논리에 비춰봤을 때 필요한 부분”이라며 “이런 것과 연계해서 한 번에 검경수사권 조정이 이뤄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김유립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가상화폐는 도박, 거래 금지 특별법 추진” (2018-01-11 17:17:08)
“미세먼지 노출학교 정화장치 시급하다” (2018-01-11 15:45:31)
김윤진 의원, 양평농정 실현 위...
경기도 감염병관리시스템 사용...
경기도, 미세먼지 개선시설 35...
경기도 ‘온라인으로 美시장 공...
경기도 ‘쌀·밭·조건불리 직...
현송월 “공연 성과적으로 마칠...
평택시 비전동 STA경희대삼성태...
현재접속자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