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4월20일fri
 
한줄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축구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8년01월10일 15시04분 ]
  FC서울의 새로운 최전방 공격수로 낙점된 에반드로가 남몰래 꿈꿨던 서울 입단의 꿈을 털어놨다. 

에반드로는 지난 4일 서울과 입단 계약에 합의했다. 지난 시즌 대구FC를 통해 K리그 클래식에 데뷔, 11골을 넣은 에반드로는 데얀의 수원 삼성 이적으로 공석이 된 서울의 최전방을 책임지게 됐다.  

에반드로는 구단을 통해 “서울은 대한민국 최고의 구단이라 생각한다. 위대한 팀에 속하게 돼 정말 행복하다”고 말했다. 서울 합류를 꿈꾼 이유로는 “좋은 선수진, 어느 팀보다 앞선 운영 시스템, 그리고 뜨거운 지지를 보내는 열성적인 팬들”이라고 답했다.

에반드로는 지난 시즌 두 차례 서울을 상대했다. 4월30일 첫 대결에서는 2골을 넣었다. “당시에도 대단한 팀이라는 인상을 받았다. 상대팀이었지만 모든 선수들이 책임감을 갖고 뛰는 것이 느껴졌다”는 에반드로는 “그날 경기 후 집에 가서 가족들에게 ‘언젠가는 FC서울에서 뛰어보고 싶다’는 이야기를 했다. 그때 바랐던 꿈이 이뤄진 것 같다”며 웃었다. 

새 출발에 나선 에반드로와 명예 회복을 노리는 서울에게 2018년은 무척 중요하다. 에반드로는 “무엇보다도 승부에 대한 의욕 자체를 보여줄 것이다. 승리하려는, 목표를 이뤄내려는 강한 의지를 보여줄 것”이라고 다짐했다. “그 의지를 FC서울 동료들과 공유하고 싶다. 최고의 팀에 오게 된 만큼 그에 걸맞은 자세로 플레이하며 나를 우선시 하지 않고 팀을 살릴 수 있는 선수가 되고 싶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첼시-아스날, 첫 판 무승부 (2018-01-11 15:11:20)
손흥민, 축구 인생을 바꿀 2018년 (2018-01-10 15:01:00)
양평 청운면 행복돌봄추진단, ...
연천군, 한탄강 지질공원 활성...
안양만안경찰서, 학부모폴리스 ...
경기남부경찰, 임대주택 치안환...
안양시, 중·고교 신입생에 교...
검찰, 김종천 포천시장 불구속 ...
세월호 분향소 철거 작업 유족 ...
현재접속자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