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7월16일mon
 
한줄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스포츠 종합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8년01월08일 16시32분 ]
 일본 스키점프의 백전노장 가사이 노리아키(46)가 동계올림픽 사상 최초 8회 연속 출전이라는 대기록을 눈앞에 뒀다.

스포츠닛폰과 요미우리신문 등 일본 언론은 8일 “가사이가 지난 6일 오스트리아 비숍스호펜에서 열린 국제스키연맹(FIS) 월드컵에 출전해 일본스키협회의 2018 평창동계올림픽 파견 추천 기준을 충족했다”고 보도했다.

일본스키협회는 오는 11일 평창올림픽 스키점프 남녀 국가대표 명단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 명단에 이름을 올리면 가사이는 동계올림픽 사상 처음으로 8회 연속 출전하는 선수가 된다. 지난 1992년 알베르빌 대회부터 2014년 소치 대회까지 빠짐없이 올림픽 무대를 밟았다.

소치올림픽까지 가사이와 러시아 루지의 알베르트 뎀첸코(47)가 나란히 7회 연속 출전해 최다 연속 참가기록을 함께 썼다. 하지만 뎀첸코는 지난해 12월 도핑이 적발돼 국제올림픽위원회(IOC)로부터 올림픽 영구 제명 징계를 받아 가사이 혼자 기록을 이어가게 됐다. 

가사이는 앞서 7차례 올림픽에서 메달 3개를 수확했다. 지난 1994년 릴레함메르 대회에서 단체전 은메달을 목에 걸었고 2014년 소치 대회에서 라지힐 개인전 은메달, 단체전 동메달을 거머쥐었다.

가사이는 “평창올림픽 국가대표로 선정된다면 기쁠 것이다. 여기까지 왔으니 세계에 하나의 굉장한 기록을 목표로 하겠다”며 9, 10회 참가에도 욕심을 드러냈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손흥민, 11호골 다음 경기 기약 (2018-01-08 16:33:03)
피겨 남자 싱글 이준형, 관중 다 나간 뒤 울었다 텅 빈 아이스링크에서 (2018-01-08 16:32:07)
파주소방서 김종호 소방교, 국...
경기도 中企 ‘한·중·일 FTA...
경기도, 수인성·식품매개 감염...
화성시청 민원실 새단장 ...
경기도, 사회적경제기업에 상가...
경기도 수산업경영인 대회 20일...
안산제일로타리클럽, 후원금 24...
현재접속자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