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4월20일fri
 
한줄뉴스
OFF
뉴스홈 > 연예 > 연예가화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8년01월08일 16시05분 ]
 영화 ‘신과 함께-죄와 벌’(감독 김용화)이 3주 연속 주말 박스오피스 정상에 오르며, 1100만관객을 넘어섰다.

8일 영화진흥위원회에 따르면, ‘신과 함께-죄와 벌’(이하 ‘신과 함께’)은 지난 5~7일 1257개관에서 1만6458회 상영, 131만5608명을 끌어모아 박스오피스 1위 자리를 지켰다(누적 1149만명). 이 기간 매출액은 110억원(누적 925억원), 매출액 점유율은 36.4%였다.

이로써 ‘신과 함께’는 ‘부산행’(1156만명)에 이어 역대 박스오피스 13위에 이름을 올렸다. 영화는 무난히 1200만관객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 8일 오전 7시30분 현재 예매 관객수 3만8048명으로 예매 순위 1위를 달리고 있고 이주 개봉작 중 ‘신과 함께’의 흥행에 위협이 될 만한 경쟁작이 없어 1300만관객도 가능하다는 예측도 나온다.

이번 작품은 ‘미녀는 괴로워’(2006) ‘국가대표’(2009) 등을 연출한 김용화 감독의 새 영화다. 주호민 작가가 지난 2010~2012년 내놓은 동명 웹툰이 원작으로 화재 현장에서 어린 아이를 구하고 목숨을 잃은 소방관 ‘김자홍’이 저승으로 가 49일 동안 7번의 재판을 받으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저승 삼차사 ‘강림’ ‘해원맥’ ‘덕춘’은 자홍과 재판을 함께하며 그의 삶을 적극 변호한다.

하정우·차태현·주지훈·김향기·이정재 등이 출연하는 작품으로 총 제작비로 약 400억원이 투입됐으며, 2부작으로 제작돼 2편은 올해 여름 개봉할 예정이다.

한편, 영화 ‘1987’ 또한 주말 동안 100만명이 넘는 관객을 불러모으며, 누적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408만명). 영화는 지난 5~7일 1093개관에서 1만3976회 상영, 105만7730명이 봤다. 이 기간 매출액은 89억원(누적 328억원), 매출액 점유율은 29.4%였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개리 올드먼, 오스카 넘본다 (2018-01-09 13:54:49)
연초 기대작 BIG 4 출격 (2018-01-08 15:53:08)
양평 청운면 행복돌봄추진단, ...
연천군, 한탄강 지질공원 활성...
안양만안경찰서, 학부모폴리스 ...
경기남부경찰, 임대주택 치안환...
안양시, 중·고교 신입생에 교...
검찰, 김종천 포천시장 불구속 ...
세월호 분향소 철거 작업 유족 ...
현재접속자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