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5월25일fri
 
한줄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야구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8년01월04일 17시55분 ]

정명 기자 / 
최장수 외국인 선수 더스틴 니퍼트(37)가 kt 위즈 유니폼을 입게 됐다.

kt는 4일 전 두산 베어스 소속 외국인 우완 투수 더스틴 니퍼트와 계약에 합의했다고 밝혔다.계약 금액은 연봉 포함 총액 100만 달러이다.

2011년 두산에 입단한 니퍼트는 7시즌 동안 185경기 출전해 1115⅔이닝을 던지며 94승 43패 평균자책점 3.48 탈삼진 917개를 기록했다.

2016년에는 다승(22승), 승률(0.880), 평균자책점(2.95) 등 3관왕을 차지하며, 정규시즌 MVP와 KBO 골든글러브를 수상했다. 역대 외국인 투수 최다승(94승)과 최다 탈삼진(917개) 기록을 갖고 있다.

kt는 4일 니퍼트에 대한 메디컬 테스트를 진행한 후 이상 없이 통과되면 최종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니퍼트가 kt와 계약을 체결하면 KBO 역사상 최초로 8시즌을 뛰는 외국인 선수가 된다. 6승을 추가하면 역시 역대 첫 번째 외국인 100승 투수가 된다.

kt는 당초 영입을 추진했던 선수들이 메이저리그 잔류나 일본 진출을 결정해 영입이 지연되고 있었다. 스프링캠프 합류 등 차질 없는 시즌 준비와 적응을 위해서는 시간적 여유가 많지 않은 상황이었다. 

지난해에 함께 했던 돈 로치를 포함해 KBO에서 활약했던 선수들을 비교 분석한 결과 니퍼트가 팀의 전력 상승에 가장 기여할 것으로 판단해 영입을 결정했다.

임종택 kt 위즈 단장은 “구위나 이닝 소화력 등 에이스 투수로서 역량뿐 아니라 KBO 리그 적응력과 인성, 성실성 등이 검증된 니퍼트를 올 시즌 외국인 투수로 최종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선수 본인이 kt에서 뛰고 싶다는 의지를 전달해 왔고, 리그 정상급의 경기운영 능력과 탈삼진율 등을 고려할 때 올 시즌 kt 선발진의 주축으로서 팀 성적 반등을 이끌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올려 0 내려 0
정 명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임대기 삼성 라이온즈 구단주 취임 (2018-01-10 15:04:59)
김준완·박진태… 프로선수 14명, 상무 야구단 최종합격 (2017-12-28 14:46:35)
외국인 불법체류 반년간 8000여...
인천해경, 해상 표류중인 어선 ...
수원지법, 용인 일가족 살인 김...
성희롱·성폭력 특별신고센터 ...
‘경기도지사 5파전’ 본격 선...
지난해 고속道 ‘로드킬’ 하루...
양주 섬유공장서 불
현재접속자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