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1월23일tue
 
한줄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야구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팬래그스포츠 “오승환 계약 규모 400만 달러 예상”
등록날짜 [ 2017년12월26일 14시48분 ]


정명 기자 /
 새로운 둥지를 찾고 있는 자유계약선수(FA) 오승환(35)이 꾸준한 관심을 받고 있다.

메이저리그 홈페이지 MLB닷컴은 클리블랜드 인디언스가 오승환에 어울리는 팀이라는 평가를 내놨고 팬래그스포츠는 오승환의 계약 규모를 1년 400만 달러(약 43억1000만원)로 전망했다.

MLB닷컴은 25일(현지시간) 크리스마스를 맞아 30개 구단에 선물이 될 만한 영입 후보를 꼽으며 오승환을 클리블랜드에 꽂았다. 올해 시즌을 마친 뒤 FA가 된 브라이언 쇼와 조 스미스를 각각 콜로라도 로키스, 휴스턴 애스트로스로 떠나보낸 클리블랜드가 불펜을 보강하기 위해서는 오승환이 적격이라는 것이다.

“오승환은 충분히 반등할 수 있는 불펜 자원이다. 오승환이 클리블랜드에서 뛰게 된다면 ‘오 하이오(Oh-io)’라는 언어유희도 사용할 수 있다”고 전했다. 클리블랜드가 있는 오하이오주에 빗댄 농담이다.

팬래그스포츠는 이날 FA 상위 80명의 계약 규모를 예상하면서 오승환의 가치를 ‘1년 400만 달러’로 점쳤다. 전문가와 기사를 작성한 존 헤이먼 모두 같은 의견이다. 헤이먼은 “’파이널 보스’가 지난해 주춤했다”는 설명을 곁들였다.

오승환은 빅리그 데뷔 시즌인 지난해 6승 3패 19세이브 14홀드 평균자책점 1.92라는 빼어난 성적을 거뒀다. 중간계투로 시작했지만 마무리 투수였던 트레버 로젠털의 부상과 부진으로 마무리 투수로 올라섰다. 

올해 시즌을 마무리 투수로 출발한 오승환은 다소 주춤했다. 62경기에서 59⅓이닝을 던지며 1승 6패 20세이브 7홀드 평균자책점 4.10에 그쳤다. 시즌 중반 중간계투로 밀려나기도 했다. 

하지만 빅리그에서 통하는 투수라는 점을 보여준만큼 여전히 주목받고 있다.  최근 메이저리그에서 불펜 투수의 가치가 높아지면서 올 겨울 FA 불펜 시장이 뜨겁게 달아오른 것도 오승환에게는 호재다.

올해 5승 5패 6세이브 22홀드 평균자책점 2.61을 기록한 후안 니카시오는 2년간 1700만 달러에 시애틀 매리너스와 계약했고 앤서니 스와잭은 2년간 1400만 달러에 뉴욕 메츠 유니폼을 입었다. 

오승환은 서두르지 않고 있다. 시즌을 마치고 지난 10월 귀국해 국내에 머물던 오승환은 곧 일본 오키나와로 떠나 개인 훈련을 할 예정이다. 
 
올려 0 내려 0
정 명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준완·박진태… 프로선수 14명, 상무 야구단 최종합격 (2017-12-28 14:46:35)
이정후, 연봉도 신인왕… 300% 오른 1억1000만원 (2017-12-13 14:50:35)
김윤진 의원, 양평농정 실현 위...
경기도 감염병관리시스템 사용...
경기도, 미세먼지 개선시설 35...
경기도 ‘온라인으로 美시장 공...
경기도 ‘쌀·밭·조건불리 직...
현송월 “공연 성과적으로 마칠...
평택시 비전동 STA경희대삼성태...
현재접속자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