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11월19일sun
 
한줄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현재 거주인구 8만에 육박. 안산주민 10%에 해당
등록날짜 [ 2017년11월15일 16시35분 ]
김지수 기자  / 국내 거주 다문화(외국인)인이 안산시에 제일 많이 정착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15일 행자부에 따르면 국내 총 다문화인 주민수는 176만 명으로 총인구 대비 3.4%에 이른다. 안산시에 7만9752만 명이 거주해 외국인 주민이 가장 많이 살고 있으며, 안산시 인구의 10%에 해당한다.
 
또한, 인구 밀도가 가장 높은 지역은 서울 영등포로 인구 대비 비율이 13.9%에 이른다. 다문화인 수는 전년 조사(2015년 11월)에 비해 3.1%(5만3651명) 증가했다. 국적 미 취득자와 취득자, 외국인 주민 자녀 등을 모두 포함한 수치이며 불법체류자도 통계에 포함됐다. 전라남도(179만6017명)와 충청북도(160만3404명) 사이에 해당하는 규모다. 
 
유형별로는 장기체류 141만3758명(80.1%), 귀화자가 15만9447명(9.0%), 외국인주민 자녀(출생)가 19만1459명(10.8%)이며 경기도 57만1384명(32.4%), 서울특별시 40만4037명(22.9%), 경상남도 11만4594명(6.5%) 순이다.
 
이들은 주로 수도권(서울·경기·인천)에 60.6%가 집중 거주하고 있고 그중 안산시(7만9752명)에 그리고 서울시 영등포구(5만5427명), 수원시(5만4284명), 화성시(4만8457명), 서울시 구로구(4만8279명), 시흥시(4만5668명)순으로 집계됐다.
 
인구 대비 밀집도로 보면 서울 영등포(13.9%), 서울 금천구(12.0%), 충북 음성군(12.0%), 전남 영암군(11.4%), 경기 포천시(11.2%), 충북 진천군(11.0%), 서울 구로구(10.9%), 안산시(10.7%), 시흥시(10.6%) 등으로 조사됐다. 
 
올려 0 내려 0
김지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포천시 기자단, 민천식 부시장에 감사패 전달 (2017-11-15 16:36:30)
검찰 “朴, 국정원 뇌물 개인적 사용” (2017-11-15 16:35:07)
윤화섭 도의원, 장애인 관람석 ...
“수능시험 연기에 ‘학사 일정...
경기도 광역버스 준공영제 ‘빨...
검찰, 원유철 사무실 압수수색...
경기도의회 문화관광위, 경기문...
500세대 이상 아파트 98.5%, 지...
경기복지재단, ‘편법 행정’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