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11월19일sun
 
한줄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국국제의료협회 주관 워크숍 일환으로 방문
등록날짜 [ 2017년11월15일 16시26분 ]


김민립 기자 / 
가천대 길병원(병원장 이근)은 국내 최초로 외국인환자 유치의료기관으로 지정받은 첨단 의료기관의 모습을 한국국제의료협회 소속 의료기관 관계자들에게 선보였다. 
 
가천대 길병원에는 14일 고려대안암병원, 서울대병원, 서울아산병원, 세브란스병원, 우리들병원, 양산부산대병원 등 한국국제의료협회 15개 기관 관계자 37명이 방문해 IBM사의 왓슨을 활용한 진료를 펼치고 있는 인공지능 암센터를 비롯해 원격의료센터, 국제의료센터 등을 둘러봤다. 
 
지난 8월 가천대 길병원은 보건복지부가 인정하는 국내 첫 ‘외국인환자유치 우수의료기관’으로 지정된 바 있다. 전국 1560여 개 병원 중 63개 병원이 신청해 이 중 가천대 길병원을 포함한 4개 병원만이 심의위원회를 거쳐 지정병원으로 선정됐다. 가천대 길병원은 외국인 환자를 대상으로 우수한 서비스와 안전한 치료 환경을 제공한 높은 신뢰도를 인정받아 지정됐다. 
 
이번 방문은 한국국제의료협회가 주관하는 ‘제3회 글로벌헬스케어 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워크숍’ 프로그램 일환으로 진행됐다. 한국국제의료협회는 우수한 의료서비스를 해외환자들에게 홍보하기 위해 2007년 출범한 민관공동협의체로 국내 유수의 31개 의료기관이 회원으로 가입돼 있다. 특별 회원으로는 한국보건산업진흥원, 한국관광공사가 함께하고 있다. 
 
특히 이번 방문에서 참관객들은 국내 최초 외국인환자유치 우수의료기관으로 선정된 병원 시스템과 인프라는 물론,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발맞춰 진화한 모습을 직접 체험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투어에 참여한 관계자는 “4차 혁명을 대비해 발 빠르게 준비하는 길병원의 모습에 놀랐고, 외국인 환자 유치의료기관 지정을 획득할 만한 자격이 충분한 병원이라고 느꼈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김민립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교직원 새신자 세례식 진행 (2017-11-15 16:28:43)
‘학교폭력 제도 곳곳에 허점 있다’ (2017-11-15 16:18:09)
윤화섭 도의원, 장애인 관람석 ...
“수능시험 연기에 ‘학사 일정...
경기도 광역버스 준공영제 ‘빨...
검찰, 원유철 사무실 압수수색...
경기도의회 문화관광위, 경기문...
500세대 이상 아파트 98.5%, 지...
경기복지재단, ‘편법 행정’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