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7월19일thu
 
한줄뉴스
OFF
뉴스홈 > 연예 > 영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7년11월09일 15시43분 ]
 

전설의 복싱영화 ‘록키’(감독 존 G 아빌드센)가 40년 만에 한국 관객을 다시 찾는다.

9일 영화사 오원에 따르면, ‘록키’는 이달 말 재개봉한다. 실베스터 스탤론이 각본을 쓰고 주연을 맡은 이 작품은 제49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감독상·편집상을 받은 걸작 스포츠 영화다. 
 
영화는 지난 1977년 국내 개봉 때에도 당시로서는 높은 수치인 서울 관객 35만명을 달성하기도 했다.
 
‘록키’는 30대에 접어든 뒷골목 삼류복서인 ‘록키 발보아’(실베스터 스탤론)가 우연한 기회에 챔피언과 맞붙을 기회를 얻게 되고 인생에서 처음 찾아온 기회를 잡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과정을 담았다.
 
‘록키’는 오는 29일 개봉한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주인공은 국민이다” 영화 ‘1987’ (2017-11-23 15:25:12)
시간의 가치… ‘너의 췌장을 먹고싶어’ (2017-10-26 14:47:26)
여주시, 어르신 건강 챙기기 프...
‘폭염속’ 경기도내 온열질환 ...
“의정부시의회 ‘밥그릇 싸움...
정부, 승용차 개소세 5→3.5% ...
경기도의회-인수위 “도민과 약...
경기도의회 경제과학위, 업무보...
“주민동의 없는 열병합발전소 ...
현재접속자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