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1월24일wed
 
한줄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축구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스완지, 브라이튼에 0대1 패배
등록날짜 [ 2017년11월05일 16시18분 ]


 기성용(스완지시티)이 3경기 연속 풀타임을 소화했지만 팀 패배를 막지 못했다.

기성용은 5일(한국시간) 영국 웨일스 스완지 리버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2018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1라운드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과의 경기에서 선발 출전했다.
 
3경기 연속 선발 출전이다. 기성용은 이날 역시 풀타임을 소화했지만 팀의 0-1를 막지 못했다.
 
스완지(2승2무7패·승점 8)는 이날 패배로 3연패에 빠졌다. 순위도 강등권인 18위에 머물러있다.
 
기성용은 후방에서 전체적인 경기를 조율했다. 그러나 상대방의 계속된 공격에 제대로 된 활약을 펼치지 못했다. 
 
이날 스완지는 승격팀인 브라이튼을 상대로 무기력한 경기를 펼쳤다. 초반부터 주도권을 내주며, 힘든 경기를 펼쳤다. 
 
브라이튼이 전반 29분 선제골을 뽑아냈다. 노카르트가 올린 크로스를 머레이가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해 골망을 갈랐다. 이 골이 결승골이 됐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현재 아시아 최고 축구선수는 손흥민” (2017-11-07 15:31:42)
손흥민, 2일 호날두와 재대결 (2017-10-31 15:25:05)
인천대학교 중국학술원, [‘차...
인천대 권형욱 교수, MBC 다큐...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우선희,...
원욱희 의원, 지역주민 민원 해...
“수질개선 없는 상수원보호구...
남경필 경기지사 소방서장과 ‘...
정기열 의장, 안양 지역구 신년...
현재접속자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